1 thought on “Twice – Nayeon

  1. 나연이 탱글탱글하고 윤기나는 젖통과 엉덩이 번갈아가며 빨고 싶네 가랑이 사이에서 찐득한 씹물 질질 흘리며 박아달라고 애원할 때까지 쫄깃쫄깃한 질안에 혀꽂아서 빙빙 돌려줘야겠다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